CAST175


세종 아티스트의 정서적인 편안함을 위해

세종문화회관에 예술가들을 위한 영감과 충전의 공간, ‘아티스트 라운지 by FURSYS’가 탄생했다.

세종문화회관에 예술가들을 위한 공간이 탄생했다. ‘예인홀’로 사용하던 공간을 ‘세종 아티스트 라운지 by FURSYS’로 다시 단장해 선보인 것이다. 5월 28일 선보인 이 공간은 지난해 말 세종문화회관의 수장에 오르며 “세종과 관련된 모든 이가 정서적인 편안함을 느끼는 이모셔널 세이프티를 실현하겠다”고 밝힌 김성규 사장의 구상을 실현하기 위해 사무가구 1위 브랜드 퍼시스와 함께 조성한 것이다. 세종문화회관 1층에 151.84m2(46평) 규모로 자리한 세종 아티스트 라운지 by FURSYS에서는 공연 전후 배우와 연주자가 새로운 영감을 얻고 휴식을 취할 수 있다.

‘이모셔널 세이프티’를 실현하다

세종문화회관 김성규 사장은 공연을 앞둔 아티스트들이 분장을 한 채로 근처 식당이나 카페에서 식사를 하며 쉬는 모습을 안타까워했다. 아티스트 라운지 by FURSYS는 그 마음으로부터 시작되었다. 최상의 컨디션으로 최고의 공연을 선보일 수 있도록 예술가들에게 편안한 휴식을 제공하기 위해 세종문화회관과 퍼시스는 공간의 구성부터 사소한 집기까지 섬세하게 기획했다. 공연자들에게 풍부한 영감과 에너지를 전달하는 것이 아티스트 라운지의 가장 큰 목표였다.

공간이 사람에게 미치는 영향은 크다. 특히 개인의 창의성, 예술성이 중요한 영역에서는 개인을 둘러싼 환경의 영향을 무시할 수 없다. 이를테면 높은 천장과 밝은 컬러로 꾸민 공간에서는 더욱 자유롭고 창의적으로 아이디어를 떠올릴 수 있다. 반면 낮은 천장은 공간을 좁게 해석하게 만들기 때문에 무의식적으로 미시적 관점을 갖게 만든다고 한다. 이런 원리는 아티스트 라운지 by FURSYS의 인테리어에도 충실하게 반영되었다.

예술가들뿐만 아니라 공연을 준비하고 기획하는 세종문화회관의 직원들 또한 이 공간을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다. 세종문화회관의 문화 행사들을 완성하는 주역은 예술가들만이 아니다. 매일 출근해서 집중을 하고 동료와 소통을 하고 그에 따른 성취를 이뤄내는 오피스 환경이 훌륭해진다면, 구성원들의 능률과 결과물의 퀄리티도 자연스럽게 진보할 수 있다.

예술가들의 영감과 에너지를 위하여

만남, 휴식, 집중 등 영감과 에너지를 충전하는 계기는 개인마다 다르다. 아티스트 라운지 by FURSYS는 그 다양한 방식을 두루 만족시키려 최선을 다했다. 가벼운 미팅과 기자 간담회 등을 위해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는 오픈 라운지와 혼자만의 시간에 집중할 수 있는 포커스 존, 소규모 그룹 회의가 가능한 커뮤니케이션 존 등 세 개의 공간으로 라운지를 꾸몄다. 오픈 라운지는 계단식 의자와 모바일 기기를 활용할 수 있는 덕트형 테이블, 배치를 자유롭게 변경할 수 있는 가구들을 사용해 편하고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는 오픈형 카페테리아의 분위기를 냈다. 한편 포커스 존은 몰입을 위한 장소다. 외부 시선을 차단하는 스크린과 독서대를 설치해 집중도를 높이고 생각을 완성할 수 있는 공간으로 구성했다. 커뮤니케이션 존에는 소파와 암체어, 화이트보드와 메모보드 등을 마련해, 다른 공간과 분리해 사적으로 사용할 수 있도록 배려했다.  

세종문화회관과 퍼시스의 협업으로 완성된 공간

사무가구 전문 브랜드 퍼시스는 아티스트 라운지를 함께 만드는 최고의 파트너였다. 1983년 창립 이래 사무가구 시장 1위 자리를 지키며 사무환경에 대한 통찰 있는 연구와 제품 개발로 대한민국 오피스의 변화를 주도하는 퍼시스는 일과 삶을 연결하고 지원하는 사무 환경의 중요성에 대한 인식과 관심을 환기하고자 2017년부터 ‘사무환경이 문화를 만듭니다’ 브랜드 캠페인을 전개하고 있다. 일하는 공간이자 삶의 터전, 더 나아가 문화적 영감의 원천으로서 오피스를 생각한다는 점은 세종문화회관 아티스트 라운지의 목적과도 정확하게 부합했다.
시대가 변함에 따라 ‘일’과 ‘일터’에 대한 개념 또한 달라졌다. 일터는 단지 노동의 공간이라는 인식에서 벗어나 개인의 라이프스타일과 조직의 결과물을 담는 공간으로서 그 의미를 한층 확장하고 있다. 사람과 사람, 예술과 업무를 연결하고 지원하는 곳이자 삶의 중요한 구심점이 되는 공간을 완성하기 위해 세종문화회관과 퍼시스의 협업은 면밀하게 진행되었다. 그 결실인 세종 아티스트 라운지 by FURSYS가 우리나라 예술인들의 휴식과 창의성의 요람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

ㅣ<문화공간 175> 편집부 사진 제공ㅣ퍼시스